Home > Uncategorized > (서울=연합뉴스) 황재훈 논설위원

(서울=연합뉴스) 황재훈 논설위원

(서울=연합뉴스) 황재훈 논설위원 = 검찰의 인권보호 기능 강화를 위해 대검찰청에 인권부를 신설하고, ‘인권수사자문관’을 배치한다는 내용이 얼마 전 발표됐다. 인권부에 인권수사자문관 5명을 배치해 특별수사 등 검찰의 주요 수사에 대해 ‘악마의 변호인’ 또는 ‘레드팀(red team)’의 입장에서 자문토록 해 검찰 수사의 적정성을 확보하고 인권침해를 방지하는 역할을 담당할 것이라는 법무부의 발표 내용이었다.

(타이베이=연합뉴스) 김철문 통신원 = 대만 정부가 자가말초혈액 조혈모세포 이식 등 일부 인체 세포 치료를 허용했다. 이 덕분에 수많은 암 환자 등이 혜택을 보게 됐다. 대만 위생복리부는 ‘특정의료기술 검사검증 의료기기 시행 혹은 사용관리 방법’을 공표, 6일 자로 6개 항목의 인체 세포 치료를 허용했다고 대만 연합보 등 주요 언론이 5일 일제히 보도했다. 6개 항목의 인체 세포 치료는 자가말초혈액 조혈모세포 이식, 자가면역세포 치료, 자가지방줄기세포 이식, 자가섬유아세포 이식, 자가골수중간엽줄기세포 이식, 자가연골세포 이식을 말한다. 이 같은 조치로 대만의 말기암 환자, 시흥출장샵 1~3기의 암 김해출장샵 환자, 중증화상 환자, 수원출장샵 퇴행성 관절염 환자 등은 신약 김해출장샵 임상실험이나 해외 원정 치료 없이 대만에서 세포 치료를 할 수 있게 됐다. 스충량(石崇良) 위생복리부 의료사업부 책임자는 이 같은 조치로 혜택을 볼 암 환자는 수만 명에 이를 것이라고 전망했다. 천스중(陳時中) 위생복리부 부장(장관)은 세포 치료는 환자 본인부담금이 많으므로 의료기관 치료결과에 따른 비용청구 방식을 장려한다고 말했다.

You may also like
릴레이 손편지 쓰기 운동에는 바
사우디아라비아 국영 방송 알아라
자료 제공: 톈진 시 홍보부(The Publi
공안은 사고 직후 경찰차 10대를

Leave a Reply